상단여백
HOME Global Missions 韓中문화학술포럼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 신년하례식을 통해 결의 다져한중 민간교류 활성화에 더욱 힘쓸 터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회장 김정태)는 지난 1월 3일 대방동 소재 공군회관에서 2018년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 신년하례식을 개최했다.

이번 하례식은 외부인사 초청 없이 본 협회 회원들로만 가진 오붓한 신년하례식이였다. 김정태 회장은 신년사에서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의 정체성은 회원들의 친목을 도모하고 상생하고 상호협력하고 나눔과 봉사를 통해  한ㆍ중양국에 도움되는 역할을 하고 민간외교 활동을 통하여 한ㆍ중 양국의 경제발전에 도움이 되는 일을 하는 것이라고 했다.

신경숙 이사장은 축사에서 작년 한해 힘들었던 난관을 헤쳐와 준 모든 회원들의 노고에 격려를 했다. 신년하례식 2부 행사는 팀별 친목의 시간이였다. 본 협회의 서영래 회원이 레이크레이션을 담당하여 퀴즈를 내면, 팀별 함께 의논하고 배려하고 상호 존중하는 분위기가 고조되었다.

이날 신년하례식에는 60명의 회원들이 참석하였는데, 팀별 회원들끼리 화기애애하고 단합된 모습에 미래를 내다볼 수 있는 신년하례식이었다.     

최미리 기자  voheassa@naver.com

<저작권자 © 본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