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서평/책소개
365일 1189장 하루에 3장이 아닌 1장으로 성경일독365통독주석/김태희/세움북스/고경태 크리스찬북뉴스 편집위원

365통독주석/김태희/세움북스/고경태 크리스찬북뉴스 편집위원

일년성경일독은 그리스도인의 큰 꿈이고, 목회자의 큰 격려 사항이다. 그러나 일년성경일독은 그렇게 쉽지 않다. 성경 66권은 구약 39권(929장) 신약 27권(260장) 전체 1189장이다. 그래서 하루에 1장씩 3년 일독을 제언한다. 성경일년일독의 대표적인 프로그램은 맥체인 성경 읽기이다. 맥체인은 하루에 4장씩 읽도록 배치했다. 365×3=1095이기 때문에, 하루에 3장을 읽으면 1년 일독은 불가능하다. 그런데 365×4=1460으로 초과된다. 그래서 기본으로 3장을 구성해서 계산한다면 일년일독프로그램을 이룰 수 있을 것이다.

<365 통독 주석>은 하루에 3장씩을 기본으로 권별로 5장을 읽도록 포함해서 365일 1189장을 배치했다. 성경전체를 일독하는 것이 쉽지 않는데 <365 통독주석> 한 권을 읽는다면, 일년성경일독을 이룬 것으로 간주할 수 있겠다.

<365 통독 주석>은 66권 각 장을 요약해서 성경 각 장 전체를 조망한 뒤에, 하루에 읽은 부분을 정리해서 조망하게 했고, 각 장별의 요약을 제시했다. 전체에서 부분으로 들어가면서 성경을 이해할 수 있게 했다. 하루에 성경 3-5장씩 직접 본문을 읽는 방법도 매우 유익하다. 그러나 좋은 교사가 요약한 성경 가이드를 읽는 것도 유익하다. 저자인 김태희 목사는 성경통독을 용이하게 하기 위해서 <365 통독 주석>를 집필했다. 그 목적을 따라서 독자가 하루에 <365 통독 주석> 한 페이지씩 읽는다면 성경일독을 할 수 있게 구도화했다.

<365 통독 주석>은 성경 각 장을 요약하면서도, 세밀한 이해를 가질 수 있는 팁(Tip)을 제시했다. 그래서 <365 통독 주석>을 읽으면서 성경본문을 확인해 간다면 성경 본문의 의미를 파악하는 성경일독을 이룰 수 있을 것이다. <365 통독 주석>은 463쪽인데 66권 각 장의 조망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이다. 엄격하게 하면 <365 통독 주석>을 하루에 한 장씩 읽으면 일년일독이 부족하다. 하루에 1-2장씩 읽어야 한다.

<365 통독 주석>은 1월 1일부터 진행하게 되어 있다. 2019년 1월에라도 구입해서 읽는다면 충분하게 2019년 성경본문의 의미를 파악하면서 일년일독을 이룰 수 있는 유익한 경건 훈련을 갖게 될 것이다.

<365 통독 주석>은 일회용이 아닌 반복용으로 제작되었다. 2019년 그리고 2020년에도 읽을 수 있다. 그러나 또 다른 저자들이 <365 통독 주석>의 형식으로 성경일년일독 가이드북을 제작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필자도 기회가 된다면 좀 더 빠르고 용이한 일년일독 가이드북을 집필하고 싶다. 그러한 목적으로 성경 읽기를 지도하는 저술을 출판해주어서 매우 기쁘다. 성경을 의미없이 읽는 것은 어떤 유익도 없다. 좋은 교사의 지도를 받으면서 성경을 읽어가며, 이 구조 위에서 다양한 변화를 갖는 일년일독을 위한 가이드북이 제작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 

고경태  ktyhbg@hanmail.net

<저작권자 © 본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경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