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개봉】영화 "1919 유관순"하희라 권사가 나레이션 맡고, 이은혜 작가가 시나리오

영화 『1919 유관순』이 3월 14일 개봉된다. 영화 『1919 유관순』은 유관순 열사와 함께 옥고를 겪은 서대문형무소 여옥사 8호실 여성들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하희라 권사는 『1919 유관순』에서 목소리(나래이션)를 통해 100년 전 여성 독립운동가들의 간절함을 대변한다. 하희라 권사는 유관순 열사의 행보를 새긴 작품에 힘을 보태게 돼 기쁘다는 소감과, 가슴 아픈 우리의 역사를 국민들이 결코 잊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밝혔다.

KBS뉴스 관련기사 http://news.kbs.co.kr/news/view.do?ncd=4144167

영화 1919 유관순』에는 유관순 열사(배역 이새봄)를 비롯해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잊지 말아야 할 그날, 그때 소녀들의 모습이 생생하게 묘사돼 시선을 압도한다. 잃어버린 조국을 되찾기 위해서라면 악독한 고문까지 마다하지 않는 소녀들의 모습부터 독립을 염원하듯 슬픈 표정으로 감옥의 창밖을 응시하는 유관순 열사의 모습, 거리로 나서 힘차게 만세를 외치는 사람들의 모습까지 사실적으로 보여 예비관객들의 시선을 끈다. 

영화 "1919 유관순"의 시나리오는 이은혜 작가가 혼신을 다해 썼다고 한다. 이은혜 작가는 에스앤지파워 대표를 맡고 있다.

이은혜 작가는 에스앤지파워 대표이다.

영화 『1919 유관순』은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의 공식후원 작품이다. 오는 3월 4일 국회에서 대국민 시사회를 시작으로 오는 3월 14일 전국 극장에서 개봉된다. 

최미리 기자  voheassa@naver.com

<저작권자 © 본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